26.2 C
Pyongyang
2019년 8월 18일 (일요일)

[강동완 칼럼] 북한 “조국해방전쟁, ‘영원히 잊지 말자’”

자강도 만포시가 내려다보이는 압록강변에 서면 야트막한 산등성이에 여러 개의 묘지가 유독 눈에 띈다. 1950-1953이라는 숫자와 함께 ‘인민군 전사들을 영원히 잊지 말자’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다....

[강동완 칼럼] 목숨을 건 김정은 시대 ‘만리마 속도전’

천리마, 만리마, 70일 전투, 50일 전투 등의 표현은 북한에서 인력동원을 위해 사용하는 선전선동 구호다. 김정은 집권 이후 북한에서는 이른바 <만리마 속도전>이 강조되고 있다. 김정은...

[강동완 칼럼] 대집단체조 공연 시작과 아이들 동원

햇빛도 밝은 나의 조국 자유론 인민의 나라, 원수님(김정은) 높이 모신 영광 이 땅에 차고 넘쳐라...” 북한 노래 <인민의 나라>라는 곡의 가사 일부다. 북한이 이달부터 대집단체조와...

[강동완 칼럼] 이 와중에… ‘쌀로써 당을 받들자’는 북한 당국

최근 유엔 식량농업기구(FAO)와 세계식량계획(WFP)은 ‘현재 북한이 지난 10년 동안 최악의 식량난’을 겪을 수 있다고 우려를 표명했다. 우리 정부도 국제기구를 통한 우회적 방법과 직접지원 등...

[객원칼럼] ‘당과 조국을 위한 충성자금’에 사람은 없다

지난달 25일 북러 정상회담이 개최되었다. 2011년 김정일이 러시아를 방문한 이후 8년 만에 김정은은 1,200km를 달려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했다. 5시간의 마라톤회담 동안 북한은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을까?...
청년광산촌

[국경리포트] ‘사회주의 만세’를 외쳐야 하는 북한 청년광산촌

다시 4월이다. 바로 1년 전 그날, 역사적 만남이라며 남북한 두 정상은 ‘평화, 새로운 시작’을 외쳤다. 지난 1년간 한반도는 어떤 변화가 있었을까? 세 번의 남북정상회담과...
초소 감시카메라

[강동완 칼럼] 북한 감시카메라와 사격표적지

북중접경지역에 감시카메라 설치가 완료되었다는 보도다. 데일리NK 기사<“국경지역 감시카메라 설치 완료: 감청, 검열, 감시 3중망 완성”(2019년 3월 11일자)>에 따르면 “그동안 일부 중요 구간에만 설치했던 카메라가...
북중 국경지역 택시

[강동완 칼럼] 검문소를 지나는 북한 택시와 이동의 자유

필자는 지난 구정 연휴 때 북중접경 지역을 다녀왔다. 최근 들어 거의 매달 한 번 꼴로 이 지역을 오간다. 그만큼 간절히 북녘 땅과 주민들의 살아가는...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