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6 C
Pyongyang
2021년 6월 21일 (월요일)
태그 기업소

태그: 기업소

北서 “돈도, 식량도 떨어져가…더 이상 못 버틴다” 불안감 고조

▶ 이전 기사 보기 : 실제 北주민에 물어봤다… “자력갱생만 외치니 무능해 보이더라” 대북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으로 인한 국경봉쇄가 장기화되면서 최근 절량(絶糧)세대(식량이 떨어진 세대)가 급증한...

김정은 경제 성과 채근에 “8·3돈 더 내라”는 기업소들

북한 당국이 새로운 국가경제발전 5개년 계획 달성의 중요성을 연일 강조하고 있는 가운데, 각 기업소가 부족한 운영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준조세 비용을 증가시키면서 주민들을 압박하고...

北, 공장·기업소에 강력 방역지침… “무조건 거리두기, 대화 NO”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한 강력한 거리두기 방침을 내세우고 있는 상황에서 최근 다수의 노동자가 일하는 함경북도의 공장·기업소에 생활 감염에 주의하라며 강력한 방역 지침을...

北, 8차 당대회 前 경제단위에 “생산계획 수행 만반 준비” 지시

북한이 지난해 말 각 공장, 기업소와 협동농장에 2021년 1분기 생산계획 수행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라는 내적인 지시를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양강도 소식통은 12일 데일리NK에 “정부는...

코로나 확진자 없다던 北 “거리두기 엄격 준수” 긴급 지시문 내려

북한 당국이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생활 속 거리두기 준칙을 엄격히 준수하라는 내용의 긴급 지시문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북도 소식통은 17일 데일리NK에 “정부가 지난...

공장·기업소에 “농촌 논밭갈이 도우라”…세부담은 노동자 몫?

북한 당국이 최근 도시의 공장·기업소들에 농촌의 가을 논밭갈이를 도와주라는 지시를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현재 공장·기업소는 소속 노동자들에게 논밭갈이에 필요한 세부담을 요구하고 있어...

北 기업소법 개정, 통제 강화에 방점… “黨이 재정 검열”

북한 당국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11차 전원회의에서 수정된 기업소법이 채택됐다고 밝혔지만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고 있다. 이런 가운데, 본지 취재 결과 개정된 기업소법은 개인 사업자를...

新 경제발전 5개년 계획 수립의 핵심은 ‘현장’…北 “탁상공론 말라”

북한 당국이 내년 1월 제8차 당대회를 앞두고 새 국가경제발전 5개년 계획에서 제시할 목표와 정치적 슬로건 설정에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현재 주요 간부들이...

폭우에도 작업 내몰린 탄광 노동자들…갱 침수·붕괴로 사망

북한 평안남도 안주탄광의 노동자들이 폭우로 인한 갱 침수와 붕괴로 목숨을 잃는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피해 우려가 제기됐음에도 기업소가 아랑곳하지 않고 석탄 생산을...

北, 공장·기업소에 “우리식의 경제관리체계 정상화하라” 지시

최근 북한 당국이 공장·기업소 생산단위들에 '우리식의 새로운 경제관리체계'를 정상화하라는 내용의 지시문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대북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제가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공장·기업소의 생산성...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