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9 C
Pyongyang
2019년 9월 22일 (일요일)

노동신문을 통해 본 북한 ‘평창올림픽’ 활용 전략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해 김정은이 신년사에서 언급한 이후 북한매체들은 어떤 동향을 보였을까. 관련기사 및 사설들은 어떠한 논조를 펼치고 있는가. 그 흐름을 읽을 때, 이번 평창올림픽에 대한...

김정은 주장 백두산 대국 기착지 ‘만리마선구자대회’ 불발

김정은이 12월 8일 백두산 정상에 올랐다. 북한이 2014년 ‘백두산 대국’을 공식선언한 후 백두산 등정은 김정은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연례행사가 되었다. 2012년부터 북한은 김정은과 백두산을...

관계복원에 방점 韓中 정상회담, 우리의 향후 전략은?

문재인 대통령은 12월 13~16일 중국을 국빈 방문하여 시진핑 주석과 세 번째 정상회담을 가졌다. 양국 정상은 단독 및 확대 정상회담을 통해, G20와 APEC 다자 정상회담의...

김정은, 2017年 ‘백두산 3대장군’에 등극하다

올해, 8월 14일 백두산 정상에서 열린 제5차 ‘백두산위인칭송국제축전’은 김정은 우상화의 정점을 보여 주었다. 이 대회에는 2017 백두산위인칭송대회 국제준비위원회 명예위원장인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김기남을 비롯한...

北 핵보유 현실화, 우리에게 선택 강요하고 있다

오래 전에 확실해졌다. 북한이 2016년 4차 핵실험과 5차 핵실험을 연이어 강행할 때, 핵과 미사일 실험의 목적은 핵보유 그 자체라는 것이 분명해졌다. 어쩌면 2006년 1차...

소련에서 유래했지만 더 악랄해진 北수용소 실체

북한 수용소 제도의 설립자는 소련의 고려인 방학세(方學世)였다고 할 수 있다. 소련 검찰국 출신 방학세는 소련 수용소 제도를 잘 알았고, 북한의 내무성과 수용소를 설립할 때...

전문직 출신 탈북민, 南서 능력 발휘할 수 있게 해야

지난해 10월, 국내 입국 3만 명째에 해당하는 탈북여성을 환영하는 행사가 열렸다. 현재는 3만 1000명 가까운 탈북민이 한국에 들어왔을 것이다. 탈북민 3만명 시대가 열렸고 교육 기관인 하나원 기수가...

시진핑 집권 2기…사드 및 북핵 태도 변화 오나?

중국 공산당 19차 당 대회를 통해 시진핑(習近平) 집권 2기의 서막이 열렸다. 시진핑 주석은 당 대회를 통해 신시대(新時代)의 전면적 샤오캉(小康) 사회건설과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이라는 두...

통일, 탈북민 ‘北서 온 이웃’으로 포용하는 데서 출발한다

‘너도 혹시 간첩 아냐?’방송에서 활동하던 탈북여성의 재입북 사건이 북한 매체를 통해 보도된 후 탈북민들이 종종 듣는 말이라고 한다. 하지만 이로 인해 한국에서 살아가는 탈북민들이...

북한서 마지막으로 ‘반대’에 표 던졌던 14명의 주민

▲북한 김정은이 2015년 진행된 우리의 지방의회격인 도·시·군 인민회의 대의원 선거에서 투표하고 있다. /사진=연합어느 나라나 총선이나 대선은 국내외에서 관심이 집중되는 정치적인 사건이다. 그 나라의 국민은...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