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 C
Pyongyang
2022년 1월 19일 (수요일)
태그 행방불명

태그: 행방불명

종적 감춘 주민 찾던 북한 보위원도 ‘행불’… “시체라도 찾아라”

‘행방불명’된 지역 주민을 체포하기 위해 평안북도에서 최근 양강도에 파견된 보위원이 ‘행방불명’되는 기이한 일이 벌어졌다고 내부 소식통이 알려왔다. 10일 데일리NK 양강도 소식통에 따르면, 지난달 20일경 평안북도...

혜산 금 밀수사건으로 추방된 주민들 행방불명… “모두 찾아내라”

지난해 양강도에서 발생한 금 밀수사건으로 추방된 주민들이 행방불명된 실태를 파악한 북한이 최근 수배령을 내려 이들을 모두 찾아내라는 지시를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양강도 소식통은 7일 데일리NK에...

국경주민 이동 시 보고 체계 강화 지시… “움직임 세세히 알려야”

최근 중국과 맞닿은 북한 국경 지역에 주민 이동 시 보고 체계를 강화하는 내용의 지시문이 내려진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내부 소식통은 20일 데일리NK에 “국경 4개 도(평안북도,...

평북 삭주도 한 달간 봉쇄…행방불명자 밀입국하다 붙잡혀

북한 평안북도 삭주군이 봉쇄된 것으로 5일 알려졌다. 평안북도 소식통은 이날 데일리NK에 “지난 2일 23시부터 삭주가 봉쇄됐다”면서 “봉쇄 기간은 한 달로, 현재 주민들이 집 밖 외출이...

폭풍군단 군인, 상급에 총 쏘고 탈주…수배령 내려지고 국경 봉쇄

최근 북한 함경북도 종성군에 투입된 폭풍군단 군인이 상급 군인을 총으로 쏴 죽이고 도망치는 사건이 발생해 긴박한 상황이 전개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북도 소식통은 28일 데일리NK에...

함경북도 회령에도 봉쇄령 내려졌다…발 묶인 주민들 ‘아우성’

북한이 비상식적인 사고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차단을 내세우면서 함경북도 회령시 등 국경에 봉쇄령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북도 소식통은 28일 데일리NK에 “국가가 27일 오전 7시에 회령시를...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