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C
Pyongyang
2020년 2월 22일 (토요일)
북미정상회담

“北, 안전 보장 통해 제재 완화도 노리는 방식으로 전략 수정”

비핵화 협상에 북한이 강조할 주요 쟁점이 ‘제재 완화’에서 ‘안전 보장’으로 무게 중심이 바뀌는 분위기다. 북한 당국은 지난 16일 발표한 외무성 대변인 담화와 중앙통신기자와의 문답을...
190621_시진핑 방북

“북미 실무협상 갈등요인 산적…北, 제재에 정책조정 가능성도”

북한이 올해 하반기 미국과의 비핵화 협상 교착국면 속에서 외부적으로는 중국, 러시아 등 전통적 우방국들과의 관계 강화를 꾀하고, 내부적으로는 대북제재 장기화에 대비한 정책 조정을 강구할...
북미정상회담

주목 받는 北 ‘체제안전보장’…김정은 머릿 속에 담긴 계획은?

지난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이후 북한의 비핵화 협상 목표가 ‘제재 완화’에서 ‘체제안전보장’으로 옮겨가고 있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북한이 요구하는 체제안전보장이란 핵은 보유하면서도 대북제재 해제를...
북미정상회담

김정은 대내외 국가수반에…北, 개정 헌법으로 ‘정상국가’ 표방

북한이 지난 4월 최고인민회의 당시 개정한 헌법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명실공히 국가를 대표하는 공식 수반에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의 실질적 최고지도자인 김 위원장에게 헌법상으로 대외...
로고 없는 것

北 선원 4명 이상만 출항 가능?… “뇌물만 주면 문제 없어”

북한에 최소 인원에 관한 출항 규정이 없고 뇌물만 주면 두 명만 있어도 출항이 가능하다고 복수의 탈북민이 전했다. 일각에서는 지난달 15일 북한 주민 4명이 목선(木船)을...
문 대통령 오슬로

“‘영변 핵폐기→완전한 비핵화’로 중재? 되레 ‘동상이몽’ 드러나”

문재인 대통령이 내놓은 비핵화 중재안은 북미 어느 한쪽도 지지하지 않는 구상이고, 결국 비핵화에 대한 남북미의 ‘동상이몽’이 드러났다는 지적이 나온다. 문 대통령은 26일 연합뉴스와 AFP, 교도통신,...
190621_시진핑 방북

美에 대항 강하게 끌어안은 북중…향후 한반도 정세는?

북중 밀착에 따른 비핵화 논의의 향방에 이목이 집중되는 가운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인내심을 갖고 대화를 통해 비핵화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일단 김 위원장이 미국과...

中 포함 비핵화 협상 4자구도, 남북-북미 대화 촉진에 도움될까?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0일 북한을 방문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만나면서 비핵화 대화에 대한 4자 구도가 형성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또한 비핵화 논의에 대한 중국의...

“中 시진핑의 ‘새로운 국면 개척’, 북미 대화 재개는 아닐 것”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오는 20일 방북을 앞두고 노동신문 기고를 통해 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대화와 협상에 진전이 이뤄지도록 적극 기여하겠다는 입장을 19일 밝혔다. 이를 두고...

시진핑 전격 방북, 北 내부에 어떤 영향 미칠까?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으로 오는 20~21일 북한을 국빈 방문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북한 내부에 미칠 여파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무엇보다 이번...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