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北국방위 新청사 공사 중 붕괴로 80여명 사망”

지난 10월 북한 최고 권력기관인 국방위원회의 신축 청사 공사현장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  80여 명이 숨진 것으로 보인다고 일본 도쿄신문이 9일 보도했다.


신문은 이날 북한 소식통으로부터 정보를 입수했다는 한국 정부 관계자를 인용, 사망자 대부분은 북한군 병사와 노동자로 보인다며 이같이 전했다.


신문은 또 북한 군 당국은 외국 위성에 사고 현장이 포착되지 않게 하려고 현장을 차단한 채 이틀에 걸쳐 잔해 철거 작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보도에 우리 정부는 신중한 입장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현재로써는) 확인해 드릴만한 사항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한편 지난 5월 평양시 평천구역에서 공사 중이던 23층 아파트가 붕괴돼 큰 인명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소셜공유
이상용 기자
sylee@uni-medi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