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강정구 관련 검찰에 지시한 적 없어”

김만수(金晩洙) 청와대 대변인은 12일 국가보안법 혐의로 고발된 동국대 강정구 교수에 대한 사법처리 문제와 관련, “이 건과 관련해 청와대가 검찰에 지시하거나 의견을 제시한 바 없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최근 청와대가 사상과 표현의 자유를 들어 강 교수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에 신중해야 한다는 의견을 대검에 전달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핵심 관계자는 “이 사안에 대해 청와대 차원의 공식 입장은 없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