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삼지연군 얼음조각상에도 ‘대장복’ 등장

북한이 김정일의 생일인 2.16을 맞아 삼지연군에서 진행하고 있는 얼음조각축전의 얼음조각상에 ‘수령복’ ‘장군복’ 과 함께 ‘대장복’이 씌어져 있다. 특히 대장이라는 표현은 후계자 김정은을 지칭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