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여성, 장마당서 마취약 구입해 쌍까풀 수술 받아

진행 : 매주 수요일 북한 경제를 알아보는 ‘장마당 동향’ 시간입니다. 12일 이 시간에는 강미진 기자와 함께 북한 장마당 상황 알아볼텐데요. 먼저 ‘한 주간 북한 장마당 정보’ 듣고 강 기자 모시겠습니다.

지난주 북한의 쌀값과 환율을 비롯해 북한 장마당에서 팔리는 물건 가격 알려드립니다. 먼저 쌀 가격입니다. 평양에서는 1kg당 5650원에, 신의주에서는 5800원에, 혜산은 610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다음은 환율입니다. 달러는 1달러 당 평양 8,250원, 신의주 8200원, 혜산은 8,36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이어서 옥수수 가격입니다. 1kg당 평양은 2200원, 신의주 2250원, 혜산 230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돼지고기는 1kg당 평양 15000원, 신의주 15000원, 혜산 15500원입니다. 이어서 기름 가격입니다. 휘발유는 평양과 신의주에서는 1kg당 10000원, 혜산에서는 9500원에 거래되고, 디젤유는 1kg당 평양 5900원, 신의주 6000원, 혜산은 620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한 주간 북한 장마당 동향’이었습니다.

1. 네 북한 시장에서의 물가들을 들어 봤는데요, 지난주보다 대부분 물가들이 올랐네요. (강/ 네 조금씩 올랐습니다) 요즘 한국의 여대생들은 방학을 맞아 성형수술을 많이 하고 있다는 소식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는데요, 이 시간에는 강미진 기자와 함께 북한 여성들의 성형문화에 대해 이야기 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네, 오늘은 간간히 바람도 불고 지난주보다는 한결 더위가 수그러든 느낌입니다. 요즘 방학을 이용하여 성형수술을 한 여대생들을 비롯한 여성들이 더운 여름 수술 후 관리를 잘 할 수 있겠는가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본론으로 돌아가, 오늘은 북한 여성들의 성형문화를 들여다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국에서의 성형은 얼굴과 가슴, 다리 등 성형부위만 해도 많은데요, 북한의 성형수술은 아주 간단합니다. 한국에서는 보편적으로 하고 있는 쌍꺼풀 수술이 대표적인 성형수술입니다. 성형수술이 많이 발전된 한국에서는 조금 의아한 이야기이겠지만요.

2. 네, 성형의 가지 수를 꼽으려고 해도 한참을 걸리는데 북한의 성형은 단출하네요, 쌍까풀 수술이 대표적인 성형수술이라고 한다면 다른 성형은 없을 것 같다는 생각마저 듭니다. 다른 성형을 꼽으라면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네, 쌍까풀 수술 외에 다른 성형 수술은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리고 한국에서는 문신으로 분류되는 것인데요, 눈썹 찍기와 입술 찍기가 있습니다. 북한에서 입묵 혹은 입술 찍기라고 불리는 문신의 가격은 북한 대부분 지역에서 비슷한 가격에 거래가 되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는데요, 보통 입술 찍기 25000원에서 3만 원 정도로 하고 있고 쌍까풀 수술은 2만원을 한다고 합니다. 고급스럽고 색상이 시간이 지나도 그대로 있는 고급한 쌍까풀 수술은 2만 5천원을 한다고 북한 내부 소식통은 전했습니다.

한국의 여러 성형들에 비하면 보잘 것 없지만 그래도 성형을 하려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제가 북한서 생활하고 있을 때인 2005년에는 쌍꺼풀 수술의 가격이 3천원에서 5천원 정도였거든요, 당시 쌀 1kg은 1200원 정도였는데요, 쌀 3,4kg이면 쌍까풀 수술을 할 수 있었습니다. 현재 쌀 1kg에 6천원을 한다고 하는데요, 쌍꺼풀 수술을 하려면 똑같이 쌀 3,4kg정도면 쌍까풀 수술을 할 수 있네요, 그러고 보면 북한의 물가의 기준은 쌀이라고 해도 틀린 말은 아니네요.

3. 한국에서는 성형을 하는 것을 잘 드러내려고 하지 않는 것이 보통인데요, 북한여성들은 성형을 하는 것에 대해 어떤 견해를 가지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네 지금이 방학기간이잖아요, 성형수술은 여대생들 속에서 많이 있는데요, 방학기간에 쌍꺼풀 수술이나 입묵이나 눈썹을 찍는 것을 계획하고 있는 대학생들이 꽤 많거든요. 북한도 최근에는 예뻐야 결혼도 좋은 사람과 한다는 인식이 강하게 뿌리내리고 있다고 합니다. 이런 생각을 가지고 있는 대학생들이 대부분이다 보니 자연히 성형을 하려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는 것입니다. 한국에서는 성형을 한 것을 노골적으로 드러내놓으려는 여성들이 그리 많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북한에서는 성형을 한 것에 대해 누가 흉을 보거나 하는 일이 드물기 때문에 굳이 성형을 숨길 필요를 느끼지 않습니다. 일부 여성들은 일부러 쌍꺼풀 수술을 해야겠다고 말하기도 한다고 합니다.

2000년대 초반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한국드라마와 영화를 봐오고 있는 북한 주민들 사이에서 여성은 예뻐야 한다는 인식이 강하게 자리잡아가고 있습니다. 사실 김정은의 부인 리설주도 예쁘지 않았다면 지도자의 아내가 됐을까요? 이런 생각을 북한 여성들이 안 한다고는 장담하지 못한다는 것이 탈북자들의 말인데요, 예뻐야 시집도 잘 갈 수 있고 권력이 있고 돈이 있는 대상에게 시집을 갈 수 있다는 생각이 북한 여성들을 성형수술에 유혹하고 있는 것이라고 봅니다.

3-1 그러고 보니 북한 여성들의 옷차림도 리설주가 등장한 후에 많이 변했다는 점 새삼스럽게 떠올리게 됩니다.

네, 제가 알고 있는 여성도 40대인데요, 젊은 여성들이 옷차림과 화장도 예쁘게 하고 다니는데 나이가 들었다고 못한다는 법은 없다면서 매일 화장에 신경을 쓴다고 합니다. 그 여성의 말에 의하면 최근에는 브로치를 단 옷들도 많이 나오고 특히 여성들의 옷차림이 많이 달라졌다고 하는데요, 이것 역시 리설주의 영향이 컸다는 것이 북한 주민들의 생각입니다. 또 최근에는 무릎위로 올라오는 스커트를 입어도 단속을 하지 않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전에 짧은 치마는 자본주의 날라리풍을 가져오는 비사회주의 현상이라고 단속하던 때와는 상반되는 현실이라는 것이 주민들의 말입니다.

4. 북한 여성들이 이용하는 성형외과는 개인병원인가요, 국영병원인가요?

북한에는 성형외과가 없습니다. 여성들이 성형을 위해 이용하는 병원은 일반 병원의 외과이구요, 많은 여성들이 의사자격이 없는 개인에게 시술을 받는다고 합니다. 성형술은 2000년대 초반 중국에 사사(私事)여행을 다녀온 북한 주민이 시작을 하면서 국경지역에서부터 퍼졌는데요, 지금도 여전히 성형수술은 민간인도 하고 병원의 외과에서도 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5. 놀랍네요, 북한에도 개인의사가 있다는 것으로 이해해도 되는가요?

아닙니다. 북한에 개인의사는 자격증이 있는 의사가 아니라 민간요법을 이용하여 치료를 해주는 의사들이 있구요, 성형수술을 해주는 의사도 의사가 아닌 민간인이 하는 것이거든요, 개인이 집에서 제대로 된 의료기구도 없이 수술을 한다고 생각해보세요, 수술이 잘 되면 얼마나 잘 되겠어요, 이런 상황이다보니 부작용이 많은 것도 문제인데 정작 본인들은 어디에 하소연 할 데가 없답니다. 한국에선 부작용이 생기면 병원에 손해배상을 청구하기도 하지만 북한은 그런 것이 통하지 않는답니다. 북한은 병원에서 쌍까풀 수술을 한 것으로 부작용 증상이 있어도 이렇다 할 보상은 전혀 없답니다.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큰 성형수술은 없고 쌍까풀 수술 하나만 하니까 그나마도 큰 사고들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5-1. 북한의 의료시설도 많이 낡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는데 개인들이 집에서 쌍까풀 수술을 하고 부작용이 생긴 경우는 어떻게 하는지 궁금합니다.

네, 말씀하신대로 북한의 의료시설은 매우 낙후한 상태인데요, 평양의 이름 있는 병원들, 특히 김정은이 관심을 돌리고 있는 그런 시설들에는 최고의 의료기구가 공급되지만 일반 병원들의 의료설비는 낡은 것들이 대부분입니다. 쌍까풀 수술같이 간단한 수술은 의료기구가 크게 필요 없겠지만 그래도 수술이니만큼 수술도구들이 좋아야 하는데요, 북한 병원들의 의료기기들이 미비하다보니 수술결과가 좋지 않은 경우도 다반사라고 합니다. 의료기관도 이럴진대 개인들이 집에서 하는 쌍까풀 수술이나 눈썹 찍기는 더 열악한 상태라고 합니다. 한국에 와서 다시 쌍까풀 수술을 할 수밖에 없었다는 한 탈북자는 마취약도 본인이 병원에서 구한 것을 조금씩 사용하고 또 개인이 제조한 것을 장마당에서 구매하다보니 수술을 마치기 전에 마취가 풀려서 아픔을 호소했다고 하는데요, 그리고 소독약도 없어서 소금물을 정제한 것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모양까지 보기 안 좋아 한국에 와서 다시 쌍까풀 수술을 했는데 잘 됐다고 하더라고요.

6. 그런데 이렇게 부작용도 많아 주민들의 불만이 많을 텐데요, 이런 불법 시술에 대해서 단속이나 처벌이 있는가요?

북한 주민들의 말에 의하면 이런 불법 시술이 곳곳에서 이뤄지고 있지만 특별한 단속은 없다고 합니다. 그리고 설사 부작용이 있다고 해도 별 다른 손해보상이 없이 마무리 되는 현실이라고 합니다. 사실 제가 살던 마을에도 30대 중반 정도의 여성이 이런 수술을 했었는데요, 병원 외과의사에게 돈을 주고 사용하던 수술 칼을 구매했다고 하더라고요, 그걸 개인이 집에서 끓는 물에 소독하는 것이죠. 이런 실태임에도 불구하고 해당 지역의 보안원들은 단속을 하지 않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러다 보니 성형시술로 돈을 벌려는 주민들이 줄어들지 않고 있고 성형을 하려는 여성들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는 것이 소식통의 말입니다.

7. 북한 여성들의 성형에 대한 욕구는 해마다 늘고 있다고 하셨는데요, 이유가 뭘까요?

아무래도 예뻐지고 싶은 것이 여성의 본심이 아닐까요? 대부분 북한 여성들도 예뻐지려고 하는 것이 본능적인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제가 알고 있는 한 여성도 쌍까풀 수술을 했는데 이전보다 예뻐서 친구들도 덩달아 쌍까풀 수술을 할 정도였다고 하더라고요. 쌍꺼풀이 없기보다 있는 것이 더 예뻐 보이잖아요, 갑자기 북한에서 가까이 지내던 친구들이 제게 했던 말이 생각나네요, 나이가 들면서 없어지는데 이전에는 제 눈에 쌍까풀 세 겹까지 질 때가 있었어요, 친구들이 제게 쌍꺼풀 욕심스럽게 두 겹, 세 겹 가지고 태어났다면서 한 겹만 가지고 나머지는 친구들 생각해서 주면 안 되냐는 농담을 하곤 했답니다. 그런 만큼 쌍까풀을 여성들이 가지고 싶어 하죠. 그러다보니 자연히 성형을 하고 싶은 여성들이 많아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리고 북한 주민들의 생활이 안정세를 찾은 2000년대부터는 꾸준히 성형을 하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는 것이 북한 주민들의 말입니다.

8. 예쁘게 보이려는 것은 남한이나 북한이나 여성들에게는 마찬가지네요. 북한 여성들이 성형수술로, 또 지난 시기보다 더 파격적인 옷차림으로 자신의 외모를 돋보이려고 하고 있네요, 또 다른 사례가 있으면 설명 부탁드립니다.

네, 적절한 질문을 해주셨는데요, 최근에 들려오는 소식에 저도 깜짝 놀랐는데요, 일반 여성들 속에서도 귀걸이나 목걸이, 팔찌 등 액세서리에 관심이 많다고 합니다. 특히 원형으로 된 고리형태의 귀걸이가 인기가 있다고 합니다. 여성들은 중국에서 들여오는 목걸이와 반지, 귀걸이 등을 너도나도 구매하고 있다고 합니다. 특히 한국산 액세서리는 중국산에 비해 모양도 질도 비길 수 없이 고급스럽기 때문에 장사꾼들에게 한국산을 가져다달라고 부탁까지 한다고 합니다. 한국산을 단속하는 상황에서 그나마 마음 놓고 팔 수 있는 것은 액세서리라고 합니다. 소식을 전한 북한 여성의 말을 그대로 전한다면 다른 상품에는 상표가 있지만 액세서리에는 상표가 있는 것보다 없는 것이 대부분이고 마음 놓고 구매도 하고 판매도 할 수 있어 주민들, 특히 여성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더운 여름을 맞아 한껏 아름다움을 보이려는 북한 여성들의 예쁜 모습을 그려보니 입가에 웃음이 절로 비끼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