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서해5도에 ‘진돗개 하나’ 발령

함참은 23일 북한의 포격을 받은 연평도를 비롯한 서해5도 지역에 ‘진돗개 하나’를 발령하고 ‘전군경계태세’에 돌입했다.


‘진돗개’는 무장공비침투 등 북한의 국지도발 가능성에 대비한 우리군의 방어 준비 태세로서 3등급 부터 1등급 있다. 우리나라는 휴전국으로서 평소에는 3등급을 유지해왔다.


진돗개는 3등급에서 1등급으로 올라갈수록 그 사태의 심각성이 높아진다.


현재 서해 5도 지역은 ‘진돗개’ 1등급인 ‘진돗개 하나’가 발령된 상태로서 전면전 돌입직전의 심각한 상황이라는 것을 시사한다.


‘진돗개 하나’는 연평도 피격 상황과 같이 공격사실이 명백하거나 침투 흔적 및 대공 용의점이 확실하다고 판단될 경우 내리는 최고 경계태세로서 모든 작전 병력이 명령에 따라 지정된 장소로 즉각 출동해 전투태세를 갖춘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