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또 탄도미사일 2발 발사…500km 이상 추정

북한이 3일 오전 6시 19분부터 10여 분간 강원도 안변군 깃대령과 원산 일대에서 동북 방향 공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과 정보당국에 따르면 북한이 이날 발사한 미사일은 스커드-C로 추정하고 있으며 약 500㎞ 이상을 날아간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은 지난달 27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스커드 탄도미사일 4발을 발사한 바 있다.


군 당국은 북한의 잇따른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는 ‘키 리졸브’ 한미연합훈련에 대응해 일정 수준의 군사적 긴장을 조성하려는 의도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추가 도발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


한편 북한은 사거리 300㎞ 이상의 스커드-B와 500㎞ 이상의 스커드-C 미사일 700여 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700㎞ 이상의 스커드-D 개량형인 스커드-ER을 실전배치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