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둘째주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 추진”

북한이 지난 26일 북핵 프로그램 신고서를 제출한 가운데 7월 둘째주 중에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고 교도통신이 29일 소식통을 인용, 보도했다.

이번에 열리는 6자회담 수석대표회담에선 북한 핵신고서에 대한 검증방안이 집중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26일 6자회담 의장국인 중국에 북핵 신고서를 제출했으며 이에 맞춰 미국도 북한을 테러지원국 명단에서 삭제하는 절차에 착수했으며, 대북 적성국 교역법도 27일부로 폐지했다.

또 북한은 27일 영변 핵시설의 중요한 시설 가운데 하나인 냉각탑을 폭파.해체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