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불교·원불교 평양서 합동 법회

6ㆍ15 공동선언 발표 5주년을 맞아 15일 평양 대성산에 위치한 광법사에서 조국통일기원 남북 불교ㆍ원불교 합동 법회가 개최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법회에는 북한의 조선불교도연맹 중앙위원회 및 평양시위원회 소속 교직자(성직자)와 평양시내 승려와 신도, 이번 6ㆍ15 대축전 참가를 위해 방북한 남측 불교도와 원불교도들이 참석해 공동발원문을 봉독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법회에서 연설자들은 역사적인 6ㆍ15 공동선언 발표 5돌을 맞아 온겨레의 통일 열망이 그 어느 때보다도 높아가고 있는 때에 전체 불교도와 원불교도들이 조국의 자주적 평화통일을 위한 실천행에 적극 떨쳐 나서자고 강조했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