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홍순석 경기도당 부위원장 등 3명 체포

내란죄 혐의로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실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는 국가정보원이 진보당 홍순석 경기도당 부위원장, 이상호 경기진보연대 고문, 한동근 전 수원시위원장 등 3명을 체포한 것으로 확인됐다.


공안 관계자는 이날 “국정원이 이들 3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 받아 집행했다”며 “계획대로라면 29일께 구속영장이 청구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그러나 현역 국회의원인 이석기 의원에 대해서는 체포영장이 발부되지 않았다.


검찰은 내란예비음모 및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28일 새벽 이석기 통합진보당 의원 등 10여명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최태원 수원지검 공안부장은 “압수수색 영장 집행 대상자들에게 적용된 혐의는 내란 예비음모 및 국가보안법(이적동조) 위반 혐의”라고 밝혔다. 국정원은 홍 부위원장 등에게 내란음모 및 국가보안법(이적동조) 위반 혐의를 적용했으며 구체적인 혐의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