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무역성대표단, 사할린 방문

북한 무역성 대표단이 4일 러시아 사할린을 방문했다고 서울에서 수신된 러시아의 소리방송이 보도했다.

김영재 무역성 부상이 인솔한 북한 대표단은 사할린-북한 기업 간 무역.경제 협력 등을 논의하는 공동실무위원회를 설립하기 위해 방문했다고 이 방송은 전했다.

북한 대표단은 또 사할린 남부에 건설되는 액체가스공장 등을 돌아볼 예정이라고 방송은 말했다.

공동실무위원회 회의는 평양과 유즈노사할린스크에서 교대로 열리게 된다고 방송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