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정일, 대집단체조 아리랑 관람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위 가운데)이 16일 저녁 평양 릉라도 5월1일경기장에서 광복 60주년 축하행사인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아리랑’ 공연(아래)을 관람하고 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당과 군의 간부들과 함께 참석해, 열광하는 출연자와 군중들에게 답례를 보내고 출연자들에게 감사를 표시했다고 <중앙통신>이 전했다. 통신은 “백두산의 장쾌한 해돋이와 노래 ‘아리랑’의 선율에 맞춘 우아한 춤바다가 펼쳐졌다”고 공연모습을 묘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