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전쟁 63주년 맞아 ‘나라사랑 공감한마당’ 열려


6·25전쟁 63주년을 맞아 전쟁의 의의와 북한의 도발 위협에 대한 범국민적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한 행사가 25일 진행됐다.


한국자유총연맹은 이날 서울역 광장에서 진행된 ‘나라사랑 공감한마당’ ‘전 국민 태극기 게양 확산 운동” 등을 통해 6·25전쟁의 참상과 대북 안보관에 대한 기성세대와 젊은 세대가 공감하는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5천 개의 태극기를 시민들에게 배포하는 ‘태극기 보급 캠페인’과 젊은 대학생들을 중심으로 태극기와 6·25전쟁 등 애국심을 주제로 한 개사·편곡한 노래를 경연하는 문화제가 진행됐다.


박창달 한국자유총연맹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6·25전쟁 발발 63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북한은 세계평화질서와 한반도 안보를 위협하는 도발을 저지르고, 우리 사회곳곳의 종북세력은 여론을 선동하여 국가기관을 무력화하고 국론을 분열하려는 시도를 멈추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단체는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향후 전국 17개 시도와 228개 시군구 지회 및 세계에서도 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사진=김준석 인턴 기자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