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동창리 기지 로켓발사대 올가을 완공”

북한이 서해 동창리 미사일 기지에 건설 중인 로켓 발사대가 올가을 완공될 것으로 보인다고 AP통신이 21일(현지시간) 북한 전문 웹사이트 ’38노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38노스는 지난 8일 촬영한 상업용 위성사진을 판독한 결과 동창리 기지의 주요 로켓 발사대가 완공단계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이 발사대는 북한이 2012년 12월 발사한 장거리 미사일 ‘은하 3호’보다 더 큰 발사체를 쏘아올릴 수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38노스는 “북한은 최근 빠른 속도로 발사탑을 확장하고 주변 철로도 개척했으며 원형건물 두 곳의 외관작업을 마무리했다”면서도 “북한이 현재 장거리 발사체 실험을 계획하고 있는지는 불확실하다”고 말했다.

한편 38노스는 지난 7월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에 위치한 서해 발사장의 증축 작업을 내년까지 끝낼 것이라고 전망했고, 5월에는 새 미사일 발사설비일 가능성이 있는 시설들을 빠른 속도로 짓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