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6월말 부시와 회담 제안”

김정일(金正日) 북한 국방위원장이 북.미 국교정상화 실현을 위해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 회담을 갖고 현안을 일괄 타결하는 방안을 미 정부에 제안했다고 니혼게이자이(日經)신문이 미 정부소식통을 인용해 1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위원장이 6월말 방북했던 정동영 통일부장관에게 이 같은 뜻을 밝혔으며 한국 정부가 미국 정부에 전달했다는 것이다.

신문은 미국이 이 제안에 응할 가능성은 낮다면서도 김 위원장은 이 제안을 성사시켜 부시 대통령으로부터 직접 체제를 보장받으려는 속셈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또 오는 13일부터 열리는 북핵 6자회담에서 북한측이 이 같은 제안을 언급할 가능성도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