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회담 러 대표 “오늘 1차 결론”

제4차 6자회담의 러시아측 수석 대표 알렉산드르 알렉세예프 외무부 차관은 27일 전체회의 후 1차 결론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신화통신은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하고, 알렉세예프 차관이 “러시아측은 이번 회담이 마지막 6자회담이 되지 않을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고 전했다.

신화통신은 그러나 1차 결론의 내용이 어떤 것인지, 알렉세예프 차관의 이런 언급이 어떤 의미를 갖는 것인지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알렉세예프 차관이 이런 말을 한 것이 사실이라면 북한측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과의 사전 접촉을 통해 북한측 입장을 전달받고 이번 회담에서 북핵문제 해결이 쉽지 않겠다고 판단한 것으로 관측된다.

아울러 그가 말한 1차 결론은 곧 상호간, 특히 북한과 미국간의 입장 차이 확인을 뜻하는 것으로 해석된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