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통일장관 청문회 답변요지

이종석(李鍾奭) 통일장관 내정자는 6일 국회 통외통위 인사청문회에 참석, 여야 의원들의 질문에 답했다.

다음은 답변요지.

▲(전략적 유연성 각서초안 인지 여부) 외교부에서 각서초안을 미국으로 보냈다고 하는데, 우리(NSC)는 몰랐다. 이후 미국의 답이 2004년 1월 언저리에 왔다. 지침에 따라 외교부가 보냈고, NSC 보고여부는 외교부 판단에 맡겨야 한다고 생각했다.

▲(기밀문서 유출에 대해) 외교안보 시스템의 문제가 아니고, 문건이 유출된 것 자체가 문제이기때문에 각별히 유념하겠다.

▲(노무현 대통령의 2005년 3월 공사 연설에서 전략적 유연성 몰랐나) 전혀 그렇지 않다. 대통령은 그해 1월 전략적 유연성에 관한 지침을 줬다.

▲(스스로 대(對)북한관을 ‘실용주의’라고 밝혔는데) 한반도 평화와 안정이란 외교안보과제 달성을 위해 합리적으로 실용주의를 추구한다. 좌-우, 진보-보수의 관점이 아니고 한반도 평화안정을 증진할 수 있는 길이라면, 그 길을 위해 움직인다.

▲(2차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노 대통령의 말씀처럼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할 용의가 있다. 우리 입장 밝혔기때문에 북한이 답을 주지 않을까 한다.

▲(박사논문서 북한 ‘미화’에 대해) 북 주체사상과 유일체제에 대해 아주 비판적으로 논문을 썼다. 김일성이 빨치산 운동을 한 것은 사실이고, 그건 평가가 아니라 자료에 따른 것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