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는 이상무”<해군 1함대 기동훈련>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로 여겨지는 로켓을 발사하겠다고 예고, 남북한의 긴장이 점차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해군 제1함대가 3일부터 2박3일 간 동해 인근 해상에서 ‘2009 함대 해상전투단 기동훈련’에 나섰다.

이번 훈련에는 1함대 기함(旗艦)인 구축함 광개토대왕함(3천200t급)을 비롯해 호위함(1천600t급), 초계함(1천200t급), 잠수함, 해경함정 등 함정 10여 척과 대잠항공기 P-3C와 링스(LYNX), 그리고 해군과해경의 특수부대 등이 참가해 NLL(북방한계선) 국지도발 대응, 해상사열, 대함사격, 해양차단작전, 대잠훈련 등을 실시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