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적십자 직통전화 단절 확인

북한이 예고한대로 판문점 적십자 채널을 통한 남북 당국간 직통전화 라인이 실제로 단절됐다.

정부 당국자는 13일 “오늘 오전 판문점을 경유한 대북 직통전화라인으로 북측과 통화를 시도한 결과 적십자 라인은 통화가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 당국자는 “개성 남북경협협의사무소로 연결하는 라인과 남북간 선박 운항에 필요한 해사 당국간 라인은 살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북한의 조선적십자회 중앙위원회는 12일 정부의 유엔 북한 인권 결의안 공동 제안국 참여를 문제삼으며 판문점 적십자연락대표부를 폐쇄하고 북한 측 대표를 철수시키는 한편 판문점을 경유한 모든 남북 직통전화 통로를 단절한다고 밝힌 바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