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축구선수 정대세 ‘…화제집중’ 출연

일본 J리그에서 뛰고 있는 북한 축구 대표팀 선수로 재일교포 3세인 정대세(24ㆍ가와사키 프론탈레)가 MBC TV ‘생방송 화제집중’에 출연한다.

그는 지난달 2008 동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 남북 맞대결에서 북한의 동점골을 터트려 국내외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제작진은 최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로 건너가 정대세의 본가와 모교 등을 찾았다. 정대세와의 인터뷰에서는 학창시절의 이야기와 평소 생활 습관 등을 물었다.

정대세는 인터뷰에서 아침마다 밥 7공기를 비우는 왕성한 식성이 강인한 체력의 원천이라고 털어놨다. 또 고등학교 3학년 때 평양으로 수학여행을 다녀온 후 북한 국가대표가 되겠다고 결심한 사연 등을 전했다.

1984년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에서 태어난 정대세는 아이치 조선초급학교와 동춘조선초중급학교, 아이치 조선중고급학교, 조선대학교(도쿄)를 거쳐 2006년 가와사키 프론탈레에 입단했다. 할아버지의 본적이 경북 의성인 재일교포 3세이며 지난해 6월 처음으로 북한 대표팀 유니폼을 입게 됐다.

방송은 21일 오후 5시35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