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베이징서 김계관 접촉

미국 6자회담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18일 오전 중국 베이징에 도착, 북한측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 외에 중국 외교부 고위관계자들과 일련의 회담을 갖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의 한 외교소식통은 힐 차관보가 이날 김계관 부상,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부부장 등과 만나 위조지폐 및 대북한 금융제재 문제의 해법과 함께 교착상태에 빠진 6자회담 재개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베이징 주재 미국대사관 관계자는 “힐 차관보가 양제츠(楊潔체<遞에서 책받침 대신 竹머리>) 부부장을 비롯한 중국 외교부 관계자들을 두루 만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확인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힐 차관보가 중국 외교부 관계자들과 만나 아시아지역과 관련된 전반적인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으나 양제츠 부부장 외에 또 누구를 만날 계획인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그는 “힐 차관보가 북한측 대표를 만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 “구체적으로 아는 바 없다”고 답변하고 “힐 차관보가 18일 아침 베이징 도착해 오후 5시께 베이징을 떠날 예정이며 기자회견은 하지 않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베이징=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