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中, 내일 검증초안 회람”

북핵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는 8일 “중국측이 초안을 만들려하고 있으며 내일 이를 회람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힐 차관보는 이날 6자 수석대표회담 첫날 회의를 마친 뒤 숙소인 차이나월드호텔에서 기자들과 만나 “초안은 검증과 관련이 있으며 핵심부분은 우리가 평양측과 (합의)하지 못했던 것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초안의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을 삼간 채 “우리는 검증에 대해 좀 더 진전된 개념을 얻기를 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힐 차관보는 “내일은 중국이 회람시키는 문건을 토대로 검증문제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한국측이 중유제공 스케줄에 대해 제시했다”면서도 제시된 일정에 대해 밝히지는 않았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