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산, 5월부터 PLZ 관광사업 나선다

현대아산이 내달부터 `PLZ'(평화생명지대) 관광 사업을 벌인다.

현대아산 조건식 사장은 27일 계동 사옥에서 국립공원관리공단 엄홍우 이사장과 `PLZ 생태관광 상품개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PLZ와 설악권을 연계한 여행 상품 개발과 운영을 위해 협력한다.

내달 2일부터 개시되는 상품은 경기 파주∼연천을 하루에 둘러보는 당일 관광과 양구∼설악을 연계한 1박2일 관광이 있다. 각 1인당 5만6천원, 11만8천원이다. 교통비와 일부 식사, 숙박(1급호텔) 등이 포함된 패키지로 구성됐다.

현대아산은 예약 고객에게 금강산 관광 10% 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아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금강산.개성 관광 중단 이후 침체한 지역 경제가 다소나마 활성화하기를 기대한다”면서 “장기적인 측면에서 금강산 관광이 재개되면 서로 연계해 대북 관광 사업의 전략적 요충지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PLZ(Peace & Life Zone)는 비무장지대(DMZ) 및 인근 민통선 인접 지역을 포괄해 관광 상품화하는 개념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작년 4월 발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