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총리 “이산가족 조기상봉위해 최선”

한덕수 총리는 14일 남북 이산가족문제와 관련, “실향민 1세대와 이산가족 여러분께는 시간이 별로 없다는 점을 잘 알고 있다”면서 “정부는 빠른 시간 내에 여러분의 고향 길을 더 넓게 활짝 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오전 시내 효창운동장에서 열린 이북도민체육대회에 참석, 축사를 통해 “지난주에 있었던 정상회담을 계기로 남북관계는 이제 평화와 공동번영을 위한 새로운 단계로 진입하게 됐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한 총리는 “남북정상은 상호존중과 신뢰를 토대로 지금의 종전체제를 항구적인 평화체제로 바꾸어 나가고 인도주의 협력사업도 적극 추진하는 한편, 이산가족들의 상봉을 확대하고 영상편지 교환사업도 추진키로 했다”면서 “정부는 다음달에 있을 남북총리회담 등을 통해 이번 정상회담의 구체적인 조치들을 하나하나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