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온한 북한 황해도 개풍군

서해 남북해군 교전으로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11일 북한 황해도 개풍군 일대에서 북한주민들이 농사일을 하고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