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전사 이천 이전 다자간 협의 27일 열려

특전사령부를 경기도 이천으로 이전하는 문제를 논의하는 다자간 협의가 오는 27일 이천시청에서 열린다고 국방부가 26일 밝혔다.

다자간 협의에는 국방부 자원관리본부장과 군사시설기획관, 이천 시의원 및 주민대표, 한국토지공사 특별사업본부장과 기획처장 등 16명이 참석한다.

이번 회의는 이천시민 등에게 방청을 허용해 투명하게 진행될 것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국방부는 “특전사 부대이전 배경과 부대이전 희망 후보지, 이천시 발전에 기여하는 방안 등을 공개적으로 발표할 것”이라며 “이천 시민들과 공감대 하에서 조속한 시일 내에 협의를 마무리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