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실종자 김태석 상사 시신 발견

7일 오후 4시쯤 천안함 함미 절단면 부근에서 고 김태석 상사의 시신이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선체 인양작업을 위해 수중 탐색작업을 벌이던 민간 잠수사가 발견했다”면서 “함미 쪽 수색을 위해 해난구조대(SSU) 5개팀을 긴급 투입했다”고 밝혔다.


발견된 시신은 인근에 대기중인 구조함으로 시신을 이송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석 상사는 내기담당으로 곧 진급을 앞두고 있었다고 한다. 내기란 기관실 점검을 담당하는 임무를 말한다. 자동차로 치면 엔진을 담당하는 것이다. 유족으로는 부인과 3자매가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