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백두산관광 환영”

정부 당국자는 17일 현정은 현대그룹회장이 북측과 백두산 및 개성관광에 구두합의한 것과 관련,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당국자는 이날 “북측이 백두산 및 개성 관광을 허용한 점을 환영한다”면서 “가급적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대북 협력사업 승인을 위해서는 문서 형태의 합의서가 필요한 만큼 현대측의 후속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정부가 남북경협 확대방안의 하나로 백두산관광을 거론해 온 것과 관련, “정부가 관광사업을 하는 것은 아니며 능력이 있는 민간 사업자가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