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사 “서해 대잠훈련 美항모 참가 안해”

한미연합사령부는 20일 내달 초 서해상에서 실시되는 연합 대잠수함훈련에 미 7함대 소속 항공모함 조지워싱턴호는 참가하지 않는다고 공식 발표했다.


연합사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조지워싱턴호가 이번 대잠훈련에는 참가하지 않는다”며 “그러나 앞으로 있을 훈련에서 한반도 인근 해역에서 활동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훈련은) 북한의 도발을 억제한다는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기 위한 것”이라며 “대잠수함전의 전략, 기술과 절차 숙달에 중점을 두고 진행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연합사는 “대잠훈련은 아직 계획 단계에 있으며 참가할 함정이나 범위와 관련한 상세한 내용은 다음 주 중에 발표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국과 미국은 북한의 천안함 공격에 대응한 군사조치 일환으로 연합 대잠수함 훈련을 9월 초 서해상에서 실시한다고 18일 공동 발표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