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잘 가세요!

금강산 관광 도중 북한군의 총격으로 숨진 고 박왕자씨의 발인식이 열린 15일 서울 풍납동 아산병원에서 아들 방재정씨가 어머니 영정에 인사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