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수하는 남북 수석대표

이산가족 상봉 절차를 논의하기 위한 남북적십자 회담이 26일 북한 금강산 호텔에서 열려 남측 대표단을 마중 나온 북측 수석대표 최성익(오른쪽) 조선적십자사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남측 수석대표 김영철 대한적십자사 사무총장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