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29일 연안호 인수 예정

지난달 30일 북방한계선(NLL)을 넘어갔다가 북한 경비정에 예인됐던 강원 고성 거진항 선적 ’800 연안호’의 선원과 선박이 5일 오후 우리측 해경에 인수될 예정이다.

29일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연안호의 선원 4명과 선박을 이날 오후 5시께 고성 저진 북동방 16마일 지점(북위 38도 37분, 동경 128도 44분) NLL상에서 북한측으로부터 넘겨받을 계획이다.

속초해경은 인수한 선원들의 건강과 선박의 이상 유무를 확인한 뒤 곧바로 속초항으로 호송할 계획이다.

연안호 호송에는 500t급 경비함정 등 모두 4척의 해경 함정이 동원되며 속초항 입항은 오후 8시께로 예상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