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볼, 남북 대결서도 패배

한국 소프트볼 대표팀이 2006 도하아시안게임 남북대결에서도 패했다.

한국은 13일 오후 2시30분(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알 라얀 구장에서 벌어진 북한과 예선리그 4차전에서 1안타 1득점의 빈타 속에 1-4로 무릎을 꿇었다.

이로써 대만, 중국, 일본, 북한에 모두 패한 대표팀은 참가 5팀 가운데 최하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한국을 누르고 공동 꼴찌에서 탈출한 북한은 이날 저녁 7시30분 같은 곳에서 대만과 준결승전을 치른다.

소프트볼은 예선성적 1-2위 팀인 일본과 중국이 4강전을, 3-4위 팀인 대만과 북한이 또 다른 4강전을 벌인다.

일본과 중국 가운데 이긴 팀은 결승에 직행하고 패한 팀은 3-4위전 승리팀과 패자 부활전을 치러 결승에 진출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