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日, 조선인 강제노동 국가보상해야”

북한 평양방송은 31일 일본이 일제 강점기 강제노동에 대해 국가적으로 보상할 것을 촉구했다.

이 방송은 ’악독한 일제의 조선인 강제노동 범죄’ 제목의 기사에서 “일제는 우리 인민에게 헤아릴 수 없는 불행과 고통을 들씌웠다”며 “일제의 강제노동 정책은 고대사회의 노예정책을 무색케 하는 가장 비인간적인 것”이라고 주장했다.

방송은 “일제에 대한 조선 인민의 원한은 하늘 땅에 사무쳐 있다”며 “일본 당국자들이 한 조각의 양심과 도의가 있다면 과거 특대형 조선인 강제노동 죄악에 대한 국가적 책임을 지고 응당한 보상을 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방송은 이어 “일본 반동들은 조선에 대한 식민지 통치기간에 좋을 일을 했다는 망언을 늘어놓고 자신들이 저지른 범죄적 만행을 정당화하다 못해 그 범죄를 가리기 위해서 역사교과서 왜곡 책동에 미쳐 날뛰고 있다”며 “하지만 역사는 부정한다고 해서, 또 지워버린다고 해서 결코 달라지지 않는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