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핵 6자회담 베이징서 18일께 시작’

북한 핵 폐기를 위한 북핵 6자회담이 오는 18일께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미국 국무부가 10일 밝혔다.

톰 케이시 국무부 대변인은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오는 12일부터 도쿄(東京)와 서울, 베이징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이라고 전하면서 “우리는 북핵 6자회담이 오는 18일이나 그때쯤에 열릴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힐 차관보의 3개국 순방은 도쿄 (13-15), 서울 (15-17), 중국 (17-18일)의 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