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압록강 건너 입북했던 南국민 1명 송환

북한이 17일 오후 판문점을 통해 북중 접경지역에서 압록강을 건너 입북하다 북측에 억류됐던 우리 국민 1명을 송환했다고 통일부가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전 9시 45분경 리충복 북한 적십자 중앙위원장 명의의 통지문을 통해 지난 9월 30일 북측 지역에 불법으로 입경하다 단속된 우리 국민 이모(48) 씨를 돌려보내겠다고 통보해왔다.

이에 우리 측은 북측의 제의를 수용해 오후 4시 30분경 판문점을 통해 신병을 인수했다고 통일부는 설명했다.

통일부 관계자는 “정부는 북한이 우리 국민을 송환한 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며 “아직 억류 중인 우리 국민을 조속히 석방해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낼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북한은 우리 국민 김정욱, 김국기, 최춘길 씨 등 3명에 대해 ‘무기노동교화형을 선고하고 일방적으로 장기 억류 중이다.

소셜공유
이상용 기자
sylee@uni-medi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