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제3차 양자회동 ‘성과없이’ 종료

북한과 미국은 21일 오후 3시5분(현지시간) 베이징(北京) 댜오위타이(釣魚臺)에서 3차 양자회동을 갖고 북핵 폐기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회동은 북한이 `선(先) BDA(방코델타아시아) 문제해결’ 입장을 고수함으로써 결국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