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5장 : 복마전 몰아듣기

 

<줄거리>

– ‘1호 행사’로 복잡한 기차역에 갇혀버린 노부부와 손녀. 할머니는 식량 문제로 한 입이라도 덜까 싶어 걸어가기로 한다. 귀가 안 들리는 노인인 척 문초를 넘기며 길을 가는데, 그만 숨을 곳이 없는 도로 한복판에서 ‘1호 행사’의 실체인 김일성 행렬을 만난다. 할머니는 어떻게 될까?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