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청학련 의장 윤기진씨 구속

국가정보원과 서울지방경찰청은 3일 조국통일범민족청년학생연합(범청학련) 남측본부 의장 윤기진(33)씨를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국정원 등에 따르면 윤씨는 한국대학총학생회연합(한총련) 의장이었던 1996년 대학 휴학생 황모(여)씨를 한총련 대표로 북한에 들여보내 범청학련 통일대축전에 참석하게 한 혐의(특수탈출 및 잠입)를 받고 있다.

공안 당국은 윤씨가 2002년부터 제11기 범청학련 남측본부 의장으로 활동한 것에 대해 이적단체 가입 혐의를, 범청학련 홍보물을 만들고 배포한 행위에 대해 이적표현물 제작ㆍ반포 혐의를 각각 적용했다.

아울러 공안 당국은 윤씨가 대학에서 한 강연 등을 문제 삼아 국가보안법상 찬양ㆍ고무 및 통신ㆍ연락 혐의도 적용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