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시바우 “北미사일, 한미공조 잘돼”

알렉산더 버시바우 주한 미국대사는 23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 움직임과 관련, “한국 외교부와 모든 공조가 잘 되고 있다”고 밝혔다.

버시바우 대사는 이날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를 방문해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을 예방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권안도(權顔都) 국방부 정책홍보본부장이 전했다.

윤 장관과 버시바우 대사의 면담은 위기일발로 치닫던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 문제가 일단 ‘숨고르기’ 양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이뤄져 관심을 끌었다.

그러나 권 본부장은 “버시바우 대사는 한미간에 공조가 잘 이뤄지고 있다는 말만 했을 뿐 북한 미사일 문제와 관련해 별다른 언급은 없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