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중 노두철 부총리 귀환

로두철 내각 부총리를 단장으로 하는 북한 정부 대표단이 3박4일의 방중 일정을 마치고 27일 귀국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평양 비행장에는 림경만 무역상과 김영일 외무성 부상, 우둥허(武東和) 북한주재 중국대사 등이 나와 이들 대표단을 영접했다.

로두철 부총리는 지난 24일 중국 베이징(北京)에 도착, 쩡페이옌(曾培炎) 중국 국무원 경제 및 에너지 분야 담당 부총리와 북.중 해상 원유공동개발 협정에 서명했다.

그는 25일 탕자쉬안(唐家璇) 중국 국무위원을 면담한 데 이어 26일에는 중난하이(中南海)를 방문, 원자바오(溫家寶) 총리를 잇따라 면담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