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지원 요소비료 500t 전달식

우리겨레하나되기 울산운동본부(대표 김현영 신부)는 11일 오전 울산시 남구 여천동 삼성정밀화학에서 박맹우(朴孟雨) 시장, 김철욱(金哲旭) 시의회 의장, 이두철 울산상의 회장, 김현영 신부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북 지원물자인 요소비료 500t(2억여원 정도) 전달식을 가졌다.

울산운동본부는 이에 앞서 지난 1월과 3월 2차례에 걸쳐 북측 민족화해협의회(위원장 김영대) 관계자들과 가진 교류협력 협의에서 북한의 어려운 식량사정에 공감하고 농사용 비료를 모내기 전에 지원키로 했었다.

울산시와 울산시의회는 이날 울산운동본부의 대북협력사업의 취지에 공감하고 일부 예산 지원 등 후원하기로 했다.

특히 울산지역에서는 지난해 농업용 비닐 지원에 이어 올해 비료를 지원함에 따라 지역간 교류의 활로를 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날 전달식을 가진 요소비료는 12일 북한 개성에서 울산측 김종훈 시의원, 북측 민족화해협의회 양철식 부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도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