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서해교전 4주기 추모제

뉴라이트대구연합은 29일 오후 대구시 중구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에서 ’서해교전 4주기 시민 추모제’를 개최했다.

서해교전과 관련한 추모행사가 대구에서 개최되기는 처음이다.

이날 행사에는 뉴라이트전국연합 회원과 대한민국상이군경회 대구지부, HID설악동지회 대구지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서해교전 당시 숨진 장병 6명에 대한 추모제를 지낸 뒤 촛불집회를 하며 숨져간 군인들의 희생과 그 의미를 되새겼다.

뉴라이트대구연합 관계자는 “남북긴장이 계속되고 있지만 상당수 국민이 안전불감증에 걸려 국가의 정체성마저 부정하는 상황이 빚어지고 있어 전통적으로 조국애가 강한 대구에서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