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대통령 “열차운행은 역사적 사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15일 이틀 앞으로 다가온 남북간 열차 시험운행에 대해 “우리 국가와 민족의 미래를 위해 큰 발걸음을 내딛는 역사적 사건이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진일보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 마무리 발언에서 이같이 평가하고 “또한 한반도 경제공동체, 동북아 경제공동체로 나아가는 디딤돌이 될 것이며, 우리 경제는 좋은 기회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천호선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노 대통령은 “이는 평화와 협력으로 나아가는 세계적 조류에 따른 것이기도 하며 또한 인내심을 갖고 남북 간 신뢰구축을 위해 노력해온 결과이기도 하다”며 “앞으로도 한 발 한 발 나아갈 수 있도록 뜻을 모아 나아가도록 하자”고 당부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