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 ‘태양절 음악회’ 관람

북한 김정일이 태양절(김일성 생일) 기념 음악회 ‘은하수관현악단’공연을 관람했다고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신문은 김정일이 공연 출연자들에게 “철석의 신념과 의지를 반영한 사상예술성이 높은 훌륭한 음악회를 진행한데 대하여 커다란 만족을 표시”했다며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의 명의로 감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영춘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김정각·김일철  국방위원회 위원, 리영호 인민무력부 총참모장 등을 비롯한 군 수뇌부가 참여했다.


또 최태복·김기남 노동당비서, 김경희·장성택 노동당 부장을 비롯한 당, 행정, 근로단체 간부들도 참석한 것으로 신문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