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김정숙평양방직공장 시찰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김정은이 새로 건설한 김정숙평양방직공장 노동자 기숙사를 둘러보았다고 30일 전했다.

이날 방문에는 지난 26일 차수로 승진한 황병서, 박영식 중장, 마원춘 노동당 부부장이 함께했다.

신문은 “원수님(김정은)께서는 새로 건설한 김정숙평양방직공장 로동자 합숙에서 5·1절 경축 로동자연회를 성대하게 진행하자고 하시면서 인민군 총정치국장이 연회에 참가하여 자신의 마음까지 합쳐 근로자들을 축하해주라고 말씀하시였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총정치국장의 실명을 밝히진 않았으나 황병서가 최근 차수로 승진한 점과 김정은이 이날 수행자에게 직접 지시를 하는 듯한 사진과 기사내용으로 보아 황병서가 최룡해의 뒤를 이어 총정치국장으로 임명된 것으로 관측된다. 그러나 정확한 교체여부는 ‘5·1절 경축 로동자연회’를 북한이 보도하면 확인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노동신문 캡처

소셜공유